뉴스
오피니언
사람들
라이프
스포츠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익산시, 대학로 원룸사기 피해자 대책 논의
2019/04/07 22:58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익산시, 대학로 원룸사기 피해자 대책 논의
 
부서별 T/F팀 구성·종합대책 마련
 
 
익산시(시장 정헌율)4일 원광대학교 대학로 원룸사기 사건에 연루된 대학생과 시민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T/F팀을 구성하고, 원광대학교와 특별대책을 논의했다.
 
시에 따르면, 현재까지 파악된 피해상황은 원룸 15개소, 120여명으로 피해액이 60억 원에 이르고 있으며, 피해접수가 계속 늘어나고 있는 만큼 부서별 대응 T/F팀을 구성·운영하고 유관기관과도 접촉해 종합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가장 시급한 문제로 떠오르고 있는 원룸관리자의 전기·수도·가스의 요금체납으로 인한 공급중단을 방지하기 위해, 한전을 비롯한 유관기관과 협의를 진행하고 있다.
 
또한, 법적대응이 힘든 학생들을 위하여 원광대학교 법학전문 교수 및 익산시 변호사 협회에서, 세입자 보호를 위한 법률적 자문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이번 사태는 학생들이 부동산 관련 경험이 적은 점을 이용한 원룸업자의 부동산사기 사건으로, 학생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고 구제 할 수 있는 방안을 찾아 최대한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고 말했다.
 
정헌율 시장은 이번 원룸사기 사건을 시정의 최우선과제로 선정하고 모든 행정력을 동원하여 해결안을 마련해달라고 주문하였으며, “이러한 사태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전입신고 시 확정일자, 전세금 보증보험 등, 안전조치를 안내할 방침이다는 뜻을 밝혔다.
 
[ 황재경 samma1112@hanmail.net ]
황재경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babo121612@hanmail.net
최신뉴스 - www.iksan.info(www.iksan.info) - copyright ⓒ www.iksan.info.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익산인터넷뉴스 | 등록번호 : 전북 아00202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연월일 : 2017년 7월 20일 | 발행인  : 류현숙 | 편집인 : 류현숙 | 편집국장 : 김성진 | 발행소 : 전북 익산시 선화로 234 중산B/D 402호 | 대표전화 : 063-837-5556 | 팩스번호 : 063-837-5557 | 사업자등록번호 : | 대표이메일 : babo121612@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진 |
    Copyright ⓒ 익산인터넷뉴스 All right reserved.
    www.iksan.info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