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오피니언
사람들
라이프
스포츠
지역뉴스
포토뉴스
동영상
김수흥 예비후보의 반론 보도문
2020/02/08 10:09 입력
트위터로 기사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전송 구글+로 기사전송 C로그로 기사전송
김수흥 예비후보의 반론 보도문
 
 
수홍7.png
 
 
익산인터넷뉴스는 김수흥 예비후보후에게 약속드린대로 김수흥 호보가 '언론 보도자료' 형태로 낸 의혹제기 기사에 대한 '반론보도'를 김예비후보측 주장을 원문 그대로 게재해 드립니다.
 
네거티브 선거, 익산시민의 심판 받을것"
중립의무 본분 잊은 언론행태... "시민이 뿌리 뽑아야"
더불어민주당 익산갑 국회의원선거 김수흥 예비후보가 네거티브 및 악의적 허위사실유포에 대해 말도 안 되는 억측이라며 법의 심판뿐만 아니라 시민들의 심판을 받을 것이라고 밝혔다.
 
김수흥 예비후보는 26일 본인 SNS 계정을 통해 최근 일부 언론을 통해 제기되고 있는 근거 없는 의혹 제기 때문에 정상적인 선거운동이 어려울 지경이라고 호소했다.
 
제기되고 있는 의혹들은 명백히 흑색선전과 비방, 허위사실에 해당해 공정하고 깨끗한 선거를 저해하고 있다고 말했다.
 
특히 이들이 김수흥 예비후보를 집중 공격하는 것은 네거티브 인신공격을 통해 반사이익을 얻으려는 세력들의 술수라는 지적도 나온다. 다수의 지역 언론에서조차 이들이 총선 표심을 교란하고 있다며 비판하고 있다.
 
김수흥 예비후보는 제기된 의혹들에 대해서도 조목조목 반박에 나섰다.
 
먼저, 선거 때문에 천주교 성당에서 세례받고 개종해서 교회에 다닌다는 의혹에 대해서 김수흥 예비후보는 루터교 전 총회장인 김철환 목사님(010-8904-9191)께서 내일 익산에 오시는데 직접 확인하거나 전화로 확인할 수 있을 것이라고 밝혔다.
 
또 제기된 부동산 투기 의혹 역시 “2011년에 딱지를 구입한 사실이 없으며, 2016년에 정상적으로 매매 계약을 한 것이라며 투기라면 공직자 인사검증을 통과해 차관급까지 오를 수 있었겠느냐고 반문했다.
 
마지막으로 위장전입 의혹에 대해서는 미국에서 입법관(공사참사관)으로 근무한 후 귀국할 때 딸(김동화)이 숙명여고 2학년으로 전학하게 되면서 자연스럽게 대치동으로 이사해서 2년여 동안 전세를 살았고, 일산 소재 집은 다른 사람에게 전세를 놓은 것이 전부라고 밝혔다.
 
사실이 이런데도 근거 없는 의혹을 무차별적으로 제기하는 건 특정 후보를 낙선시키기 위해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것으로써, 불법이자 심각한 명예훼손에 해당한다는 주장이다.
 
김수흥 예비후보는 선거에 이용하기 위해 종교를 옮겼다는 의혹과 부동산투기, 위장전입 등 모두 명백한 허위사실이자 명예훼손이며, 허위기사를 작성한 기자와 허위사실을 유포하는 사람들은 법의 심판대에 오를 것이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 예비후보는 최순실 적폐세력보다 백배, 천 배 나쁜 적폐세력이 익산에 뿌리 깊게 박혀 있는데 시민들은 그 배후가 누구인지 잘 알고 있으며, 관련자들을 형사상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경찰 또는 검찰에 고발할 것이라고 말했다.
 
또한 익산갑 더불어민주당 소속 시,도 의원들이 전화나 메시지, 또는 사석에서 지역주민들에게 특정 후보의 지지를 부탁할 경우 녹취해두거나 문자메시지를 보관해 주실 것을 당부했다.
[ 익산 인터넷뉴스 익산 인터넷뉴스 ]
익산 인터넷뉴스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babo121612@hanmail.net
최신뉴스 - www.iksan.info(www.iksan.info) - copyright ⓒ www.iksan.info.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화제의 포토

화제의 포토더보기

  • 회사소개
  • 광고안내
  • 제휴·광고문의
  • 기사제보
  • 정기구독신청
  • 다이렉트결제
  • 고객센터
  • 저작권정책
  • 회원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이메일주소무단수집거부
  • RSS
  • 제호 : 익산인터넷뉴스 | 등록번호 : 전북 아00202 | 명칭 : 인터넷신문 | 등록연월일 : 2017년 7월 20일 | 발행인  : 류현숙 | 편집인 : 류현숙 | 편집국장 : 김성진 | 발행소 : 전북 익산시 선화로 234 중산B/D 402호 | 대표전화 : 063-837-5556 | 팩스번호 : 063-837-5557 | 사업자등록번호 : | 대표이메일 : babo121612@hanmail.net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성진 |
    Copyright ⓒ 익산인터넷뉴스 All right reserved.
    www.iksan.info의 모든 콘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습니다. 무단 전재·복사·배포 등을 금합니다.